에이핑크 초롱X보미, 대만 팬미팅 개최 “끈끈한 자매 케미 기대”

[텐아시아=우빈 기자]

에이핑크 초롱X보미 대만 팬미팅 포스터 / 사진제공=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핑크의 멤버 박초롱과 윤보미가 대만에서 팬미팅을 개최한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27일 “에이핑크 박초롱과 윤보미가 내달인 7월 28일(이하 현지시각) 대만 ATT SHOWBOX(에이티티 쇼박스)에서 팬미팅 ‘ChoRong & BoMi Taipei Fanmeeting 夏日的初春 (초롱 & 보미 타이페이 팬미팅 여름의 초봄)’을 열고 현지 팬들을 만난다”고 밝혔다.

이어 “평소 우애가 두터운 에이핑크 멤버지만, 이번에는 박초롱과 윤보미가 뭉치게 됐다. 기다려주신 글로벌 팬들을 위해 특별한 이벤트로 팬미팅을 꾸릴 예정이며, 두 멤버가 열심히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팬미팅 개최 소식이 전해지자, 끼 넘치는 두 멤버의 특급 조합이 어떤 시너지를 낼지 글로벌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박초롱, 윤보미 두 멤버는 현재까지도 함께 숙소 생활을 하며, 상반된 성향을 가진 언니와 동생으로 평소 끈끈한 우애와 찰떡 케미를 자랑해온 바 있다. 이에 7월 7일 낮 12시 진행될 팬미팅 티켓 예매에서도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