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가알던’ 전소미, 3년 된 남사친에게 고백 받았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Mnet 예능 ‘니가 알던 내가 아냐 V2’./ 사진제공=Mnet

Mnet 예능 ‘니가 알던 내가 아냐 V2’가 27일 저녁 8시 처음 방송된다.

‘니가 알던 내가 아냐 V2’는 주인공의 일상 영상을 관찰하고 그의 최측근 관계자들과 그와 일면식이 없는 패널단(비관계자)이 팀을 나눠 주인공의 행동과 관련된 퀴즈를 맞히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최측근 관계자와 대결을 펼칠 비관계자 팀에는 이상민, 붐, 딘딘, 정혜성이, 게임 마스터로는 장성규가 합류해 화제를 모았다.

첫 방송의 주인공으로는 Mnet ‘프로듀스 101’이 탄생시킨 그룹 아이오아이의 센터였으블 솔로 가수로 첫 걸음을 뗀 전소미가 자신의 일상을 공개한다. 이 날 방송에는 ‘회사(더블랙레이블) 오빠’ 자이언티와 그룹 CLC의 은빈 등 절친한 관계자들이 함께 출연해 전소미와 관련된 문제를 맞힐 예정이다.

은빈은 전소미와의 친분에 대해 얘기하던 중 영상통화를 하면서 생긴 에피소드를 밝혀 모두를 충격에 빠지게 했다는 후문. 이에 전소미는 황급히 은빈의 입을 틀어막으며 당황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전소미의 일상이 담긴 VCR을 통해 동생 애블린과의 티격태격 비글미 넘치는 현실 자매의 케미는 물론, 절친 배우 김새론과 우애 넘치는 모습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학교 친구들과 함께 졸업사진을 찍으러 간 전소미는 3년된 남자 사람 친구에게 고백을 받았다고 전해져 과연 전소미의 선택은 무엇일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전소미의 10대다운 발랄한 모습이 돋보이는 일상 영상과 반전의 퀴즈들이 이어질 예정이다.

전소미의 관계자와 비관계자 팀은 정답 선점을 위해 치열한 눈치 싸움을 벌였다고 전해져 어떤 결과가 나올지 기대를 모은다. 자이언티는 정답을 바꿀 기회가 주어지자 과감한 댄스까지 선보였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과연 관계자와 비관계자 팀 중 그의 다음 행동을 정확히 맞혀 최종적으로 관계증진기금을 획득할 팀은 어디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