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 아닙니다’ 도아, 남윤수 향해 고백 “좋아하니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웹드라마 ‘로봇이 아닙니다’./ 사진제공=메이크어스 딩고 스튜디오

지난 24일과 26일 네이버 TV와 V앱, 유튜브 딩고스토리 채널과 페이스북 스낵비디오 채널에 공개된 웹드라마 ‘로봇이 아닙니다’ 9회와 10회에서 한여름(김도아 분)가 고백했다.

한여름은 정성윤(남윤수 분), 차가은(이수민 분), 안도영(지민혁 분) 등 친구들과 여행을 떠났다. 여행지에서 정성윤이 차가은에게 눈을 떼지 못하자 한여름은 “그만 좀 봐라. 목 꺾이겠다”라며 질투심을 드러냈다. 그러자 정성윤 역시 “진짜 애냐?”라며 한여름을 귀여워하는 감정을 숨기지 않았다.

숙소로 돌아온 한여름과 친구들. 이들은 같이 ‘천문 공원’을 구경 하기로 했다. 그러다 갑작스런 컨디션 악화로 아프게 된 한여름은 정성윤과 함께 의무실로 향했다. 이후 ‘천문 공원’에 차가은과 안도영만이 가게 됐고 차가은은 로봇인 안도영에 대한 자신의 감정을 깨달았다.

이어 9회의 에필로그에는 한여름이 정성윤에게 두 가지 뜻이 담긴 “좋아하니까”라는 말을 하는 장면이 공개됐다.

‘로봇이 아닙니다’는 매주 월요일과 수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