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日 싱글 ‘부에노스 아이레스’ 하루 만에 19만장 판매 ‘오리콘 1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아이즈원. / 제공=오프더레코드

그룹 아이즈원(IZ*ONE)이 다시 한 번 일본 가요계를 흔들었다.

지난 26일 일본에서 발매된 아이즈원의 두 번째 싱글 음반 ‘부에노스 아이레스(Buenos Aires)’는 발매한지 하루 만에 약 19만장의 판매 기록을 세웠다. 오리콘 데일리 싱글 순위에서 1위다.

지난 2월 데뷔 싱글 ‘좋아한다고 말하게 하고 싶어(好きと言わせたい)’의 발매 당시에도 하루 만에 19만장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오리콘 데일리 싱글 정상에 오른 아이즈원은 두 번 연속으로 순조롭게 출발했다.

최근 일본 최대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 오리콘이 공개한 2019년 상반기(집계기간 2018.12.24.~2019.06.17.) 아티스트별 세일즈 부문 신인 순위에서 여성 그룹 최초로 1위를 차지한 아이즈원은 이번 새 음반으로도 발매 첫 날부터 새로운 기록을 세우며 인기를 입증했다.

지난 21일에는 TV아사히 음악 프로그램 ‘뮤직스테이션’에 출연해 ‘부에노스 아이레스’를 불러 주목받았다.

아이즈원은 오는 29일 대만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