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미네 반찬’ 에버글로우, 집밥 그리운 장병들 위해 나선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에버글로우 / 사진제공=위에화엔터테인먼트

그룹 에버글로우가 26일 방송되는 tvN 예능 ‘수미네 반찬’에서 김수미, 쉐프 군단과 함께 어머니의 손맛이 그리운 장병들을 위해 나섰다.

에버글로우는 이날 방송에서 호국 보훈의 달 특집으로 출연진과 함께 장병들에게 음식을 대접한다.

출연진은 병사들이 가장 먹고 싶은 음식을 선별해 요리한다.

‘수미네 반찬’은 지난 19일 방송에서도 칠곡대대 50사단을 찾아 150인 장병들의 식사를 챙긴 적이 있다. 칠곡대대는 족의 품으로 돌아오지 못한 전사자들을 찾는 유해발굴작전 부대 중 하나다.

에버글로우와 장병들의 특별한 이야기는 이날 저녁 8시 10분에 확인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