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한지민-정해인, 저녁 식사만으로 설렘 폭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봄밤’/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MBC ‘봄밤’에서 한지민과 정해인의 행복한 미소가 포착됐다. 

오늘(26일) 방송될 ‘봄밤’ 21, 22회에서는 이정인(한지민)과 유지호(정해인)가 서로의 마음을 위로하는 다정한 한 때가 펼쳐진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정인이 벨소리에 급하게 달려 나온 듯한 모습이다. 손에는 젓가락을 꼭 쥔 채 화면 너머 누군가를 바라보고 있다.

유지호가 편안한 미소로 이정인을 바라보는 있는 모습도 눈길을 끈다. 늦은 시간 집에 돌아온 그는 사랑스러운 눈빛과 따뜻한 미소를 머금은 채 이정인을 바라보고 있다. 두 사람의 늦은 밤 만남에 기대가 높아진다.

특히 함께 식탁에 나란히 앉아 서로에게 기댄 두 사람의 얼굴에는 편안함이 감돌고 있다. 일상 속 따스함을 나누는 이들의 소박한 행복이 느껴진다. 소소한 이야기를 나누며 서로의 일상을 공유하는 두 사람의 얼굴은 웃음으로 물들어있다.

서로에게 조금씩 물들어가며 잔잔한 울림을 선사하는 두 사람이 늦은 밤 어떤 이야기로 안방극장에 행복을 안길지가 관전포인트다. 

‘봄밤’은 오늘(26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