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일우, MBC ‘황금무지개’ 남자주인공 낙점

정일우

정일우

배우 정일우가 MBC 주말드라마 ‘황금 무지개’의 남자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14일‘황금 무지개’의 제작사 메이퀸픽쳐스는“그동안 논의돼 왔던 ‘황금 무지개’의 성인 주인공으로 정일우를 확정했다”고 밝혔다.

‘황금 무지개’는 일곱 남매의 인생 여정을 담은 작품으로 극중 정일우는 어린 시절 재혼한 아버지 진기(조민기)의 가족들에게 이방인 취급을 당하지만 성인이 된 후 검사가 되는 도영 역할을 맡게 됐다.

도영의 상대역인 백원 역에는 유이가 일찌감치 캐스팅됐다.

제작사 관계자는 “도영은 극의 큰 축을 담당하며 스토리를 이끌어 갈 인물로 정일우가 인기와 연기력을 두루 갖춘 연기자라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황금무지개’는 ‘스캔들: 매우 충격적이고 부도덕한 사건’의 후속 드라마로 오는 11월 2일 첫방송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