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PHOTO, 톰 히들스턴, 한국 별명은 ‘히들이’… 영광이다

톰 히들스턴

톰 히들스턴이 무대로 입장하고 있다.

톰 히들스턴

배우 톰 히들스턴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톰 히들스턴

톰 히들스턴이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

할리우드 배우 톰 히들스턴, 케빈 파이기가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콘래드서울호텔에서 열린 외화 ‘토르: 다크 월드’ 내한 기자회견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