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보라, “이수근과 예능할 때마다 조기 종영” 징크스 고백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황보라. /사진=황보라 인스타그램

배우 황보라가 개그맨 이수근과 같은 프로그램을 할 때의 징크스를 털어놓았다.

25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배우 황보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DJ 김신영은 “황보라 씨가 요즘 대세다. ‘구해줘 홈즈’ ‘비디오스타’ 안 나오는 데가 없다”고 말했다.

황보라는 “요즘 이수근 씨와 E채널 예능 ‘내 형제의 연인들: 가족이 보고있다’도 촬영 중이다”며 “그런데 첫회 시청률이 별로 안 나왔다. 이상하게 이수근 씨와 예능을 찍으면 8회까지도 못 버티고 조기 종영을 한다”고 장난스럽게 투덜대 웃음을 자아냈다.

김신영은 “그래도 이수근 씨 이름값이 있지 않냐. 조금만 기다려 봐라”라고 다독였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