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비스’ 박보영♥안효섭, 심쿵 로맨스 함께한 OST 합본 앨범 발매

[텐아시아=우빈 기자]

‘어비스’ OST 합본 앨범 / 사진제공=CJENM

배우 박보영, 안효섭의 애틋한 로맨스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tvN 월화드라마 ‘어비스:영혼 소생 구슬’(이하 ‘어비스’)가 종영을 앞두고 OST 합본 앨범을 선보이며 드라마의 여운을 함께 한다.

25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가창곡 3곡, 스코어트랙 18곡 등 총 21트랙으로 구성된 OST 합본 앨범이 발매된다.

‘어비스’는 그간 몽환적이면서도 따뜻한 김보형의 ‘Stay’를 비롯해 수란&쿠기가 협업한 힙합 곡 ‘Into The Abyss’, 정교한 리듬이 인상적인 김필의 ‘Fallin’’과 같은 명품 OST로 호평받았다.

또한 ‘오 나의 귀신님’, ‘내일 그대와’,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을 통해 극의 몰입도를 높이는 음악을 선보였던 임하영 음악 감독이 이번 작품에서도 완성도 높은 작품들을 탄생시켰다. 이에 ‘어비스’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던 OST 합본 앨범에 더욱 기대가 쏠리고 있다.

최근 ‘어비스’에서 고세연(박보영 분), 차민(안효섭 분)은 서로에 대한 진실한 마음을 확인하며 더욱 섬세한 러브라인을 그려내고 있다. 두 사람의 비주얼 케미와 시청자들의 ‘심쿵’을 부르는 열연 속에 따뜻하고 감성적인 OST들이 조화를 이루면서 ‘어비스’는 더 큰 감동을 전달하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