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윌 18일 미니앨범 발표…10월 컴백대란 합류

케이윌

케이윌

가수 케이윌이 10월 컴백대란에 뛰어든다.

2007년 ‘왼쪽 가슴’ 으로 데뷔해 ‘눈물이 뚝뚝’, ‘내가 싫다’, ‘가슴이 뛴다’, ‘이러지마 제발’ 그리고 지난 봄 정규 3집의 ‘러브 블러썸’을 통해 음원강자로 떠오른 케이윌이 18일 미니앨범으로 컴백한다.

이번 미니앨범에는 김도훈, 이단 옆차기,더 네임 등 유명 프로듀서들이 가세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타이틀곡 ‘촌스럽게 왜 이래’는 기타를 메인으로 한 어쿠스틱 모던 R&B곡으로 애시드 재즈(acid jazz)풍의 피아노 연주와 소프트한 그루브의 레트로 R&B 리듬으로 이뤄져 있다. 케이윌의 목소리와 조화를 이뤄 한층 리드미컬하고 감미로운 목소리를 들려준다.

소속사인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케이윌은 대중과의 소통을 놓지 않으며, 음악적 변신을 위한 끊임없는 노력으로 단단한 나이테를 만들어 가고 있는 보컬리스트”가벼 “특히, 이번 미니 앨범의 수록곡 선택을 위해 수백곡의 훌륭한 작곡가들의 곡을 받았다. 기대하셔도 좋을 것”이라며 강한 자신감을 표했다.

케이윌은 18일 미니앨범을 발표하고, 활발한 방송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스타쉽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