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 빵빵’ 설현의 발치 인증샷···”사랑니 2개 뽑았어요”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설현 인스타그램

그룹 AOA(에이오에이) 멤버 설현이 사랑니 발치 인증샷을 공개했다.

설현은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사랑니 두 개 발치” “마취 안 풀려서 볼 느낌 이상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설현은 오른쪽 위, 아래 사랑니를 한 번에 발치해 볼이 퉁퉁 부은 상태다. 특히 설현은 마취로 이상해진 볼을 부각하는 표정을 짓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어 설현은 “사랑니 두 개 뽑으면 며칠 동안 아파요?”라는 질문을 남겨 팬들과 소통 했다.

“사랑니 곧 뽑을 거 같은데 많이 아픈가요”라고 묻자 설현은 “윗니 하나 뽑았을 땐 하루 정도 아프로 나아졌는데 윗니 아랫니 두 개 같이 뽑으니까 너무 아파요. 아랫니가 많이 아픈 듯”이라며 고통을 호소하기도 했다.

설현이 속한 AOA는 최근 멤버 민아의 탈퇴 후 5인조로 재편됐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