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가네 식구들’, 주말극 시청률 하락세 속 1위 수성

KBS2 '왕가네 식구들' 포스터

KBS2 ‘왕가네 식구들’ 포스터

KBS2 주말드라마 ‘왕가네 식구들’이 시청률 하락세 속에서도 주말극 1위를 수성했다.

13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2일 방송된 ‘왕가네 식구들’ 13회는 전국시청률 23.1%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6일 방송된 11회 방송분의 시청률 29.8%보다 6.7% 포인트 하락한 수치로, 동 시간대 방송된 MBC ‘대한민국대 브라질 국가대표 평가전’ 중계방송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이날 방송된 ‘왕가네 식구들’에는 세달(오만석)과 미란(김윤경)의 연애가 본격화됐으며 광박(이윤지)과 상남(한주완)은 낚시터로 여행을 떠나 묘한 분위기를 형성하는 모습이 담겼다.

동 시간대 방송된 SBS ‘열애’와 MBC ‘스캔들: 매우 충격적이고 부도덕한 사건’은 각각 7.4%, 13.0%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