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청하, 신곡 ‘스내핑’ 최초 공개…10초 만에 대박 예감

[텐아시아=우빈 기자]

‘런닝맨’ 청하 설인아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가수 청하가 신곡 ‘스내핑’으로 여름 차트 점령을 예고했다.

23일 방송된 ‘런닝맨’에는 청하와 설인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청하는 오는 24일 발매되는 신곡 ‘스내핑’ 무대를 처음으로 선보였다. 하이라이트 음원에 맞춰 청하는 카리스마를 뿜어냈고, 짧은 무대에서 ‘대박’을 예감케 했다. ‘런닝맨’ 멤버들은 청하의 퍼포먼스가 끝난 후 “초반에 표정을 봤느냐. 수줍게 있다가 바로 돌변했다”고 감탄했다.

특히 청하와 설인아는 “동갑내기고 댄스 학원 동기다. 중간 중간 활동하면서도 봤다”고 우정을 자랑했다.

두 사람은 청하의 ‘벌써 12시’ 무대를 함께 선보였다. 김종국은 “두 사람의 공통점이 노래가 나오면 표정이 돌변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내가 봤는데 인아 씨가 춤을 잘 추니까 보여주려고 좀 더 열심히 했어”라고 놀려 웃음을 안겼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