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 12일 부친상…소속사 “안타깝다”

손담비

부친상을 당한 손담비

가수 손담비가 부친상을 당했다.

12일 손담비 소속사 플레디스 관계자는 텐아시아와 전화통화에서 “오늘(12일) 부친상을 당해 현재 장례식 준비 중이다”고 밝혔다.

손담비의 아버지는 지병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평소 아버지에 대한 효심이 각별했던 손담비였던터라, 이 소속사 관계자는 “안타까울 따름”이라며 말끝을 흐렸다. 고인의 빈소는 고덕동 경희대병원 장례식장 12호실에 마련됐다.

손담비는 현재 MBC every1 뷰티 프로그램 ‘손담비의 뷰티풀 데이즈 시즌2’ 진행을 맡고 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