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0만 앞둔 ‘관상’, 역대 한국영화 흥행10위

영화 '관상' 티저 포스터

영화 ‘관상’ 티저 포스터

영화 ‘관상'(감독 한재림)이 900만 관객 돌파를 목전에 두고 역대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흥행 10위에 등극했다.

12일 ‘관상’ 배급사 쇼박스는 “이틀 연속 100만 단위의 관객을 모은 ‘관상’은 역대 한국영화 사상 두 번째로 높은 일일 최대 스코어를 기록한 것에 이어 역대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흥행 10위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이같은 기록은 지난 2003년 개봉해 한국영화 사상 첫 1,000만 관객을 돌파한 ‘실미도’부터, 올해 개봉해 약 900만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 순위 9위를 기록한 ‘설국열차’에 이은 기록이다.

‘관상’은 송강호 이정재 김혜수 이종석 조정석 등 화려한 캐스팅과 더불어 수양대군과 김종서를 둘러싼 관상가의 이야기를 다룬 사극 영화로, 개봉 직후부터 폭발적인 호응을 얻어 900만에 육박하는 관객을 모으고 있다. 이같은 관객들의 호응에 감사의 마음을 담아 12일에는 출연배우들의 무대인사를 겸한 ‘땡큐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쇼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