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X규현, 오늘(22일) ‘놀라운 토요일’ 출격…꽉 찬 재미 선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사진제공=tvN

오늘(22일)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 모델 한혜진과 가수 규현이 출연해 꽉 찬 재미를 선사한다.

이날 한혜진과 규현은 상반된 출연 소감을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혜진은 “‘막귀’보다 더한 ‘똥귀’다. 방송으로 봤는데 잘 안 들렸다”고 말한 반면, 규현은 “작곡가들도 인정한 ‘잘귀’다. 듣는 귀가 발달됐다”며 의욕적인 모습을 보여 기대감을 높였다.

특히 이날은 ‘놀토’ 최초로 동방신기의 노래가 나와 눈길을 끌었다. 최강창민과 절친이라는 규현은 “녹화 직전에도 통화를 했다. 무조건 맞혀야 하는데 큰일 났다. 사실은 중이염을 앓은 적이 있다”며 초반의 자신감과 달리 부담감을 토로해 폭소를 안겼다. 한혜진은 “노래가 엄청 빠르다. 방송에 문제가 있는 것 같다”고 토로하는가 하면, MC 붐의 말을 알아듣지 못해 옆에 앉은 규현과 나래가 다시 설명해주는 등 내내 똥귀의 면모를 뽐냈다.

또한 이날 녹화에서는 ‘캐치보이’ 피오가 맹활약을 펼쳐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질세라 논리적으로 의견을 제시한 신동엽, 시간이 갈수록 점점 목소리가 커진 한혜진, 정답을 향한 남다른 의지로 1인자 자리를 노린 규현까지, 치열한 신경전이 펼쳐져 흥미진진함을 돋웠다.

뿐만 아니라 간식 게임에는 처음으로 ‘페이스오프’ 퀴즈가 출제돼 이목을 모았다. 그런 가운데 지난주 문세윤과의 내기에서 져 롱패딩을 입고 히말라야 분장을 한 박나래가 땀을 뻘뻘 흘리며 받아쓰기를 해 재미를 더했다. 불쌍한 표정으로 힌트를 요청하는 박나래를 보며 붐은 “분장을 저렇게 하니 안쓰러워서 힌트를 계속 주고 싶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놀라운 토요일’의 2부 코너 ‘도레미 마켓’에서는 신동엽, 박나래, 혜리, 문세윤, 김동현, 넉살, 피오가 전국 시장의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의 특정 부분을 정확히 받아쓰는 미션을 수행한다. ‘도레미 마켓’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5분에 방송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