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천안함 프로젝트’, IPTV에서도 서비스 중단

천안함 프로젝트

영화 ‘천안함 프로젝트’가 메가박스 상영 중단에 이어 IPTV에서도 서비스가 중단됐다.

11일 제작사 아우라픽쳐스는 “지난 2일, 온라인 VOD 다운로드 서비스인 CJ 티빙을 시작으로 IPTV 서비스인 KT올레에서도 사전 협의 없이 일방적으로 통보한 후 갑작스레 상영을 중단했다”며 “현재(11일)까지 오픈이 재개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아우라픽쳐스는 “무엇보다 극장도 아닌 IPTV와 VOD 다운로드 서비스가 상영 중지된 것은 매우 이례적인 것으로 다시 한 번 대한민국 표현의 자유가 도마 위로 올라와 파문이 예고된다”고 덧 붙였다.

‘천안함 프로젝트’는 영상물등급위원회의 심의를 받고 공식적인 절차를 통해 온라인 서비스를 진행한 만큼 이번 서비스 중단은 다시 한 번 뜨거운 감자로 떠오를 전망이다.

글. 이은아 domin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