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한지민♥정해인, 마음 확인한 입맞춤…송승환 등장에 ‘당황’ 최고 11%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MBC ‘봄밤’ 영상 캡처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에서 한지민과 정해인의 깊어진 로맨스가 안방극장에 기분좋은 설렘을 안겼다.

지난 20일 방송된 ‘봄밤’ 20회는 시청률 8.9%(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며 수목극 1위의 왕좌를 차지했다. 2049 시청률 역시 3.2%를 기록해 동시간대 1위를 유지하며 안방극장에 짙은 멜로 감성을 불어넣고 있다.

이정인(한지민 분)과 유지호(정해인 분)이 이태학(송승환 분)의 갑작스런 등장에 당황함을 감추지 못한 순간은 최고 시청률 11%를 돌파하며 두 사람의 아슬아슬한 위기에 시선이 집중됐다.

지난 20일 방송에서 이정인과 유지호는 속깊은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서로의 모든 것을 끌어안겠다는 깊은 마음을 드러내며 입을 맞췄다. 또 두 사람의 애틋한 마음을 알게 된 주변인들의 따뜻한 응원이 이어져 이정인과 유지호의 로맨스에 더욱 불을 당기고 있다.

이날 엔딩에는 권기석과 이정인의 결혼을 지지하던 이정인의 아버지 이태학(송승환 분)이 등장해 이정인과 유지호의 다정한 순간을 목격하며 아슬아슬한 긴장감을 높였다. 서로를 향한 마음이 더 깊어진 두 사람이 현실의 위기를 어떻게 헤쳐 나갈지 궁금증이 더해지는 ‘봄밤’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