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소녀’ 소녀들, 긴장 백배 오디션 도전…우주소녀·안무가 배윤정 등장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net ‘유학소녀’/사진제공= Mnet

 Mnet ‘유학소녀’에서 다국적 소녀들이 기획사 오디션 도전으로 실전 학습에 돌입한다. 안무가 배윤정도 깜짝 출연할 예정이다. 

오늘(20일) 방송될 ‘유학소녀’에서는 소녀들이 국내 유명 엔터테인먼트 오디션에 참가해 열정을 불태운다.

이날 방송에서 열 명의 다국적 소녀들은 오디션 도전을 위해 ‘우리집’에서 보컬과 댄스 연습에 몰두하며 ‘연습 벌레’의 면모를 뽐낸다.

소녀들은 각자의 끼를 한껏 살릴 수 있는 노래와 춤을 준비, 꿈을 향한 용기 있는 도전과 진지한 태도로 시청자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안길 전망이다.

오디션 심사위원으로는 Mnet ‘프로듀스’ 시리즈의 대표 트레이너인 안무가 배윤정과 그룹 우주소녀의 출연이 예고됐다. 소녀들에게 어떤 조언을 전했을지 기대를 높이고 있다.

특히 이집트 소녀 나다가 오디션 도중 눈물을 쏟았다고 한다. 부푼 꿈을 안고 생애 첫 오디션 도전에 나선 나다에게 어떤 일이 벌어졌을까.

‘유학소녀’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Mnet에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