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한지민∙정해인, 세탁소 안에서 벌어진 취중진담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수목드라마 ‘봄밤’/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MBC 수목드라마 ‘봄밤’(연출 안판석, 극본 김은)에서 한지민과 정해인의 특별한 대화가 펼쳐진다.

‘봄밤’ 제작진은 20일 한지민(이정인 역)과 정해인(유지호 역)이 가슴 속 깊은 이야기를 나누며 따뜻한 눈빛을 주고받는 모습을 공개했다. 

앞서 이정인(한지민)과 유지호(정해인)는 주변 사람들의 걱정 어린 시선 속에도 점점 더 가까워지며 마음을 키워갔다. 자신을 먼저 배려하고 아껴주는 유지호의 다정함과 자신의 감정을 솔직하게 전하는 이정인의 매력에 시청자들 역시 두 사람의 사랑에 응원을 이어가고 있는 상황.

이런 가운데 이정인과 유지호가 늦은 밤 세탁소 안에 나란히 앉아 술잔을 기울이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들은 함께 소주를 마시며 솔직한 이야기로 서로 더 깊이 알아가는 시간을 갖는다. 특히 마주 본 두 사람의 눈빛에서 상대를 향한 깊어진 마음이 느껴져 묘한 설렘을 안긴다.

이 날 유지호는 자신의 모든 것을 받아들인 이정인의 진심에 그의 어린 시절과 그동안 털어놓지 못한 이야기를 건넨다고 해 이들의 진솔한 대화가 궁금해진다. 이정인 역시 자신에게 솔직한 이야기를 들려준 그에게 마음 속 이야기와 애틋한 눈빛을 전하며 한층 더 가까워진 두 사람의 관계를 보여줄 예정이다.

‘봄밤’은 오늘(20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