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20일, ‘난민의 날’ 함께 걸어달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정우성 인스타그램

배우 정우성이 난민에 대한 관심을 호소했다.

정우성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지난 해 7천 만 명이 넘는 사람들이 집을 잃었다. 1분마다 25명의 사람이 모든 것을-때로는 사랑하는 가족을-남겨둔 채 전쟁과 폭력으로부터 피신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정우성은 “난민들은 그 어느 때보다 절실히 여러분의 관심과 연대를 필요로 한다. 난민의 날 함께 걸어달라”고 말했다.

오는 20일은 세계 난민의 날이다. 난민에 대한 관심을 촉구하기 위해 국제연합(UN)이 2000년 유엔총회특별 결의안을 통해 지정했다.

정우성은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로 활동중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