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수지와 성준은 절친한 동료일 뿐” …공식입장

수지성준 copy

걸그룹 미쓰에이 수지 소속사 JYP 엔터테인먼트가 모델 출신 탤런트 성준과는 “친한 동료사이일 뿐”이라고 전했다.

11일 JYP 관계자는 텐아시아와 통화에서 “수지와 성준은 친한 동료 사이”라며 두 사람이 연인 사이는 결코 아니라고 못받았다.

앞서 한 매체는 성준과 수지가 지난 달 24일 서울 압구정동 한 거리를 함께 걸으며 어깨에 손을 두르고 있는 모습을 보도하며 “이들 둘이 지난 6월 종영한 MBC 드라마 ‘구가의 서’에서 만나 그 인연이 지금까지 이어졌다”라고 전했다.

그러나 이 매체는 두 사람이 연인사이라고 보도하지는 않았으며 “신세대답게 호감을 굳이 감추지 않고 남녀스타로 서로의 처지를 배려해 조심스럽게 인연을 쌓았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JYP 측이 보도 이후 “드라마 종영 후에도 서로 연락하고 지내는 친한 동료”라는 공식입장을 전한 것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구혜정 photonin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