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덕환X정두홍 ‘난폭한 기록’, 내달 11일 개봉 (공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영화 ‘난폭한 기록’ 스틸컷./사진제공=블러썸픽쳐스

배우 류덕환이 영화 ‘난폭한 기록’으로 돌아온다.

‘난폭한 기록’은 머리에 칼날이 박힌 채 살아가는 전직형사 기만(정두홍)과 한번 물면 놓지 않는 특종킬러 VJ 국현(류덕환)의 리얼한 동행취재기를 담은 범죄 액션영화다.

류덕환은 드라마 ‘신의 퀴즈’ 시리즈부터 최근 종영한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영화 ‘천하장사 마돈나’ ‘국가부도의 날’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이번 작품에서는 특종이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특종킬러 VJ로, 머리에 칼날이 박힌 기만의 사연이 대박 아이템임을 직감하고 까칠하고 난폭한 성향의 기만을 끈질기게 구슬려 마침내 동행취재까지 성사시키는 집념의 인물로 등장할 예정이다.

특히 난폭한 성질을 억제하지 못해 주먹만 앞서는 기만에게 툴툴대면서도 끈질기게 카메라를 들이미는 국현의 넉살 좋은 모습이 액션의 향연 사이 깨알 같은 웃음을 만들어줄 예정이다. 자타공인 최고의 액션장인 정두홍과의 남다른 시너지를 예고하고 있다. 

‘난폭한 기록’은 오는 7월 11일 개봉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