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였어도 여럿 울렸다”…한예슬, 얼굴 바꿔도 이정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한예슬./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남자로 변했다.

한예슬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남자로 태어났다면”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한예슬은 비교적 짧은 머리스타일로 남자의 모습을 하고 있다. 이는 성별을 바꾸는 앱을 사용해 얼굴을 변형 시킨 것.

짙은 눈썹과 쌍꺼풀이 없는 눈, 오똑한 코가 눈길을 끈다. 남자로 변했는데도 굴욕 없는 외모가 인상적이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아 좌괴감 든다” “남자였어도 여럿 울렸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예슬은 지난 5월 종영한 SBS 드라마 ‘빅이슈’ 출연 이후 휴식을 취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