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오종혁, 음주 운전 교통사고 부상자 구호 “해야 할 일 했을 뿐”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오종혁./사진제공=DSP미디어

그룹 클릭비 출신 배우 오종혁(36)이 교통사고 현장에서 다친 운전자를 구호했다.

19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30분경 A(37)씨가 몰던 승용차가 서울 한남대교 북단에서 남단 방향으로 가던 중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았다.

마침 현장을 지나가던 오종혁은 차를 세운 뒤 사고 차량으로 접근해 A씨가 의식을 잃지 않도록 계속해서 말을 걸며 곁을 지켰다.

그 사이 현장에 있던 다른 누군가가 119에 신고했고, 구급차가 출동해 A씨를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A씨는 사고 당시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취소 수치인 0.121%였던 것으로 확인됐다. 그는 이 사고로 목과 다리를 다친 것으로 전해졌다.

오종혁은 소속사를 통해 “다친 분이 의식을 잃어가길래 말을 걸며 의식을 잃지 않도록 곁을 지킨 것 뿐”이라며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오종혁은 1999년 데뷔한 클릭비의 메인보컬 출신으로, 지금은 연극과 뮤지컬 무대에서 활약하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