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에이티즈vs원어스, 소속사 선배 블락비∙마마무 자랑+커버 무대 불꽃 대결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사진제공=MBC에브리원

그룹 에이티즈(ATEEZ)와 원어스(ONEUS)가 블락비와 마마무의 곡으로 커버 무대를 선보이며, 소속사 간의 자존심을 건 한판 대결을 펼친다. 이 모습은 19일 오후 5시 방송될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 공개된다. 

이날 방송될 ‘주간아이돌’에는 에이티즈와 원어스가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두 그룹은 각자의 소속사 선배인 그룹 블락비와 마마무의 히트곡을 재해석해 커버 무대를 선보였다.

커버 무대에 앞서, 에이티즈는 “평소 블락비 피오 선배님이 자신감 있게 무대를 하라며 조언을 아끼지 않는다” 말했다. 원어스는 “마마무 문별 선배님이 신곡이 나오기 전엔 꼭 모니터링을 해준다”며 각 소속사 선배들의 아낌없는 지원에 대해 자랑했다.

본격적으로 무대가 시작하자 에이티즈는 블락비의 ‘Very Good’을 기존의 악동스러운 느낌과 함께 그들만의 개성을 섞은 무대로 실력을 뽐냈다. 원어스는 마마무의 ‘나로 말할 것 같으면’을 센스 있는 개사와 더불어 남다른 라이브로 선보였다. 

이들은 또한 애니메이션 캐릭터 성대모사와 기상천외한 발가락 개인기 등으로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 외에도 노래하며 가뿐하게 사과를 쪼개는 건 물론이고, 한 손으로 수박까지 깨는 괴력을 발휘해 두 팀 간의 열띤 대결을 예고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