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불암♥김민자 부부, ‘동상이몽2’ 출연…안현모♥라이머와 만남+러브스토리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안현모∙라이머 부부가 배우 최불암∙김민자 부부를 만난다.

오늘(17일) 방송될 ‘너는 내 운명’에서는 최불암∙김민자 부부의 러브 스토리가 공개된다.

지난 방송에서 최불암으로부터 김천소년교도소에 초대된 라이머, 안현모 부부는 김민자와 전화통화를 하게 됐다. 최불암은 김민자와 통화 후 안현모를 바꿔줬다. 이후 김민자는 “‘동상이몽’이면 내가 또 빠질 수 없지”라며 TV 출연에 선뜻 응했다.

이후 네 사람의 만남이 극적 성사됐다. 안현모, 라이머 부부는 최불암, 김민자 부부가 한때 함께 극단생활을 했었던 국립극단에서 만나게 됐다. 

최불암은 아내 김민자를 보자마자 옆자리로 가서 찰싹 붙어 쳐다보는 등 지금껏 다른 곳에선 본 적 없는 사랑꾼의 면모를 보였다. 특히 최불암은 “어떻게 하면 이 사람이 더 행복해질 수 있나 생각한다”며 로맨티스트임을 드러냈다고 한다.

한편 이날 최불암, 김민자 부부는 첫 만남부터 결혼까지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이때 김민자는 결혼 약 50년 만에 최불암도 몰랐던 속마음을 처음 밝히기도 했다.

네 사람의 만남 이후 라이머는 평생 꿈꿔왔던 최불암과 저녁 식사를 하며 소주까지 대작하는 시간을 가졌다. 평생 꿈을 이루게 된 라이머는 식사시간 내내 감격한 모습을 보였다.

‘너는 내 운명’은 오늘(1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