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릴킹’ 김수로, 순간속도 350km 곡예비행 도전 “이게 뭐야!”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스릴킹’ 예고 영상./사진제공=스카이드라마

스카이드라마 채널 예능 ‘스릴킹’에서 맏형 김수로가 곡예비행에 도전한다.

‘스릴킹’은 예능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좀비 체험, 동굴 속 번지점프, 세계 최장 길이 집라인 등 각양각색의 액티비티로 선보이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런 가운데 17일 방송되는 ‘스릴킹’ 마지막 회에서는 전투기에 탑승해 즐기는 고공 액티비티가 공개된다. 김수로만을 위해 준비된 깜짝 액티비티에 그는 스스로 옷을 갈아입고 탑승 준비를 하는 등 적극적인 모습을 보인다.

전투기를 타고 즐기는 곡에 비행은 순간 속도 350km, 비행시간 20분 등 굉장한 스펙을 자랑한다. 이와 함께 아찔한 360도 회전과 급상승, 급하강의 반복 등 다이내믹한 공중 곡예가 아찔한 스릴을 배가시킬 전망이다. 특히 제작진이 앞서 공개한 윙워킹보다 더욱 짜릿한 도전이 될 것이라고 밝혀 본 방송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지금까지 어떤 스릴을 만나도 멤버들을 먼저 챙겼던 든든한 맏형 김수로가 전투기 곡예비행 도전을 완수할 수 있을지, 높은 상공에서 펼쳐지는 화려한 공중곡예가 어떤 재미와 스릴을 안겨줄지 기대를 모은다.

‘스릴킹’은 긴장과 도전을 즐기는 셀럽 4인 김수로, 뮤지, 송재림, 윤소희가 액티비티 마니아들의 성지로 불리는 영국을 찾아 실제로 익스트림 액티비티를 체험해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영국편 마지막 회는 이날 오후 11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