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안하고 고마워요”…구하라, 근황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겸 배우 구하라. / 구하라 SNS

가수 겸 배우 구하라가 “잘 지내고 있다”고 밝혔다.

최근 자택에서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해 팬들을 걱정하게 만든 구하라는 17일 자신의 SNS에 “잘 지내고 있다. 미안하고 고맙다. 더 열심히 극복해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남겼다. 그러면서 환하게 웃고 있는 자신의 사진도 덧붙였다.

사진에는 편안한 차림으로 카메라를 향해 미소 짓고 있는 구하라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어 그는 이어 꽃 사진을 올리며 ‘꽃길 걷자, 긍정’이라고 썼다.

일본의 팬들에게도 공식 SNS에 일본어로 “건강하다”고 올리며 사진을 공개했다.

이를 접한 팬들은 ‘꽃길만 걸을 수 있도록 응원하겠다’ ‘더 강해지고 행복해지길 바란다’ ‘힘내세요’ 등 응원의 목소리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