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신동엽, “토니가 제일 걱정돼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6일 방영된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16일 방영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신동엽이 토니 어머니에게 “토니가 제일 걱정돼요”라고 말했다.

이날 ‘미운 우리 새끼’에는 가수 겸 방송인 손담비가 출연했다. 손담비의 등장에 어머니들은 화색을 하며 반겼다.

토니 어머니가 미혼인 손담비에게 “그냥 걱정이 된다”고 하자, 신동엽이 토니가 제일 걱정된다며 너스레를 떤 것이다.

손담비의 결혼에 대한 관심은 계속 됐다. 나이 차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자 손담비는 상관 없다고 했다. 토니안의 어머니가 토니안이 아직 어리다고 하자 서장훈은 “토니안이 고등학생인 줄 알겠다”고 하기도 했다.

MC들은 이렇게 게스트의 결혼 여부에 대한 관심을 쏟아내는 것에 대해 이해해줘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