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인, ‘어쩌다 발견한 하루’ 합류…김혜윤과 단짝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김지인./사진제공=VAST

신예 김지인이 MBC 새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 (극본 인지혜, 송하영 연출 김상협)에 합류한다.

오는 9월 방송되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고교생 단오(김혜윤)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학원 로맨스 드라마이다. 김혜윤, SF9 로운, 이재욱, 이나은, 정건주, 김영대 등 라이징 스타들의 합류했다.

김지인은 극 중 재벌가의 고명딸이자 상속녀인 신새미 역으로 분한다. 고고하고 세련된 분위기와 달리 단오와 있을 때는 깨발랄한 모습을 보이기도 하는 반전 매력의 소유자이다. 오랫동안 품어왔던 짝사랑을 쟁취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는 등, 긍정 비타민으로 활약한다는 설명이다. 

김지인은 JTBC4 드라마 ‘너를 싫어하는 방법’에 출연한 바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