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걸 잊고”…장재인 근황, 노르웨이서 文 대통령 내외와 함께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장재인-문재인 대통령 내외./ 사진=인스타그램

가수 장재인이 노르웨이 공연을 마친 소감을 밝혔다.

장재인은 지난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문재인 대통령 내외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장재인은 “한국과 노르웨이 수교 60주년을 축하드립니다”라며 “국빈 방문에 초청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밝혔다.

장재인은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는 순간엔 모든 걸 잊고 음악과 관객들만 생각 할 수 있어서, 정말로 나에게 큰 힘이 되는 며칠이었어요”라며 “어느 순간에도 무대에 설 때는 음악을 전하는, 그리고 이제는 문화를 전하는 한 사람의 자세로 임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 내외는 한국-노르웨이 수교 60주년을 맞아 노르웨이를 방문했다. 지난 12일에는 이를 기념하기 위해 K팝부터 국악까지 다양한 공연이 펼쳐졌고, 장재인, 자이언트 핑크, 몬스타엑스 등이 무대에 올랐다.

장재인은 최근 연인이었던 남태현의 양다리를 폭로해 화제를 모았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