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소녀’ 유학생들, 상암동 입성…이대휘∙아이즈원 실물 영접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net ‘유학소녀’/사진제공=Mnet

Mnet ‘유학소녀’에서 다국적 소녀들이 이대휘∙아이즈원 등 K팝 스타들과 만난다.

오늘(13일) 오후 11시 방송될 ‘유학소녀’에는 한국 고유의 문화부터 트렌디한 K팝의 매력까지 소녀들의 마음을 설레게 할 특별한 유학기가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국을 깊이 있게 알 수 있는 경복궁 방문은 물론, 한류의 메카 방송국 탐방기까지 소녀들의 위시리스트가 모두 이뤄진다.

한국의 전통 의상인 한복을 곱게 차려 입고 전통이 살아 숨 쉬는 경복궁을 찾은 소녀들은 한국의 멋과 미를 제대로 맛보며 견문을 넓혀나간다.

이어 한류의 메카 상암동에 입성한 이들은 음악 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에서 AB6IX의 이대휘와 아이즈원 등 실물을 영접, 직접 응원을 받으며 깊은 감동을 다시 한 번 느낀다. 특히 ‘프로듀스48’ 인연의 에리이와 아이즈원의 극적 재회가 눈길을 끌며, 무대에 선 어떤 가수를 본 유학소녀들이 소스라치게 놀라는 모습이 예고편에서 공개돼 궁금증을 자아낸다.

‘유학소녀’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