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비, “윤미래 언니는 내 팔불출…’다 좋다’고 응원해줘”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비비 쇼케이스

뮤지션 비비./ 조준원 기자 wizard333@ 

뮤지션 비비가 “윤미래 언니는 팔불출처럼 ‘다 좋다. 너가 되게 잘해’라고 해줘서 행복하다”고 말했다.

12일 오후 서울 서교동 무브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침서’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였다.

윤미래와 타이거JK 부부는 앞서 방송된 SBS 음악 쇼 ‘더 팬’에서 비비를 “음악으로 낳은 딸”이라고 소개하며 애정을 드러낸 적이 있다.  이날 현장에도 타이거JK가 참석해 비비에 대한 응원을 당부했다.

타이거JK는 “지침서라는 아이디어도 놀랍다. 비비를 처음 봤을 때의 느낌을 대중에게도 보여주고 싶었다. 미래와 나는 비비를 처음 발견했을 때 빛나는 보석이라고 느꼈다”고 칭찬했다. 이어 “비비의 곡을 처음 들었을 때는 이미 발매된 팝송인 줄 알았다. 비비가 가사를 쓰는 능력과 음색이 탐스러웠다”고  덧붙였다.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침서’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국내 각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