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두심, ‘위대한 수제자’로 예능 MC 데뷔…김준현과 특별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채널A 새 예능 ‘위대한 수제자’/사진제공=채널A

채널A 새 예능 ‘위대한 수제자’에 배우 고두심이 고정 MC로 출연한다.

12일 처음 방송되는 ‘위대한 수제자’는 국내 최고 셰프들의 ‘초심 회복 프로젝트’다. 이에 걸맞게 양식, 일식, 중식 등 각 분야 정점을 찍은 내로라 하는 톱 셰프들이 출연한다. 이들 셰프들이 초심으로 돌아가 전국 재야 고수들의 수제자가 되어 한식 만들기에 도전하는 것. 중식 대가 이연복 셰프, 그의 아들 이홍운 셰프, 일식 전문가인 정호영 셰프와 김소봉 셰프, 디저트 전문 박준우 셰프 등이 출연한다.

특히 예능에서는 좀처럼 보기 힘든 국민배우 고두심이 MC로 출연한다는 점도 주목할 만 하다. 자연과 어울린 미식 천국 제주도 출신답게 음식에 대한 깊은 애정을 바탕으로 한 거침없고 솔직한 입담과 과거 요리 프로그램 진행 실력을 오래간만에 뽐낼 예정이다

떨리는 마음으로 첫 녹화에 임했다는 고두심은 셰프들의 초심회복 도전기를 보면서 “나 데뷔 때는 대선배들 앞에서 (너무 떨리고 긴장을 해) 대사 한 줄, 입도 벙끗 못하다 화장실 가서 펑펑 한참을 울고 나왔다”며 자신의 데뷔 초 당시를 떠올렸다고 한다. 

또한 셰프들이 맛있게 음식을 먹는 모습을 영상으로 지켜보던 고두심은 “나도 먹방 ASMR 잘 할 수 있는데”라며 재치 있는 입담을 보여줬다. 유쾌한 멘트로 스튜디오 분위기를 즐겁게 이끌어가며 MC 데뷔식을 마쳤다는 후문이다.

이밖에도 김준현이 고두심과 MC로 함께해 특별한 호흡을 보여줄 예정이다. 

‘위대한 수제자’는 12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