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규현X강승윤, 2019 ver. ‘본능적으로’ 듀엣 무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라디오스타’/사진제공=MBC

규현과 강승윤이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본능적으로’ 듀엣 무대를 선보인다.

‘라디오스타’ 제작진은 오늘(12일) 방송에 앞서 규현과 강승윤의 듀엣 무대가 담긴 선공개 영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공개했다. 

선공개 영상에서 규현과 강승윤은 2019 ver. ‘본능적으로’ 무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슈퍼주니어와 위너에서 각각 메인 보컬을 맡고 있는 그들은 서로 다른 음색으로 절묘한 하모니를 이뤄 환호를 자아냈다. 

무대에 오른 강승윤은 노래 시작 직전 “우리 규현이 형~ 본능적으로 느껴졌어”라는 센스있는 멘트를 했다. 과거 한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이 곡을 부르며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강승윤은 9년 전의 앳된 목소리에서 훨씬 더 성숙해진 목소리로 고막을 사로잡았다.

규현 역시 반주가 시작되자마자 기타 치는 시늉을 하며 흥을 방출했다. 발라드에 최적화된 감미로운 보컬리스트 규현은 그만의 스타일로 노래를 부르며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노래 후반부로 갈수록 그들의 호흡은 극에 달했다. 두 사람은 노래를 부르다 갑자기 손까지 맞잡으며 뜻밖의 브로맨스를 보여준 것. 이를 지켜보던 은지원은 “뭐 하는 짓들(?)이야~ 저기서”라며 폭소를 자아냈다.

이밖에도 오늘(12일) 방송될 ‘라디오스타’에는 은지원, 규현, 위너 강승윤, 이진호가 출연해 입담을 봄낸다. 이날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