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오상진 “아내 태몽은 방탄소년단 정국…신발 주고 갔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해피투게더4’ 스틸./사진제공=KBS2

KBS2 ‘해피투게더4’에서 예비아빠 오상진이 아내 김소영의 놀라운 태몽을 밝힌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해피투게더4’는 ‘자세히 보아야 엄친아다’ 특집으로 개그맨 김수용, 윤정수, 방송인 오상진, 슈퍼주니어 규현 가수 딘딘, 오마이걸 승희가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오상진은 아내 김소영의 임신 7개월 소식을 전했다. 첫 아이 임신인 만큼 다양한 태몽을 꾸었는데 그 중 방탄소년단(BTS) 팬인 아내 김소영이 직접 꾼 태몽이 놀라움을 안겼다. 오상진은 “방탄소년단의 정국이가 신발을 든 채 코끼리를 타고 있었다. 그 코끼리에서 내려 신발을 주고 홀연히 떠났다”며 대박 태몽을 밝혔다. 이에 MC 조윤희가 태몽 풀이를 해주어 현장에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또한 오상진은 ‘해피투게더4’에서 퍼뜨린 레전드 종방연 흑역사의 전말을 공개해 모두를 배꼽 잡게 만들었다. 2014년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종방연 현장에서 오상진이 수많은 기자들 사이를 헤치고 입간판을 통과해 지나갔던 사건이었다. 오상진은 “기자님들이 너무 많아 당황했다. 다른 분들이 오시고 플래시가 막 터질 때 옆으로 들어간 거다”라는 해명에 이어 “그런데 갑자기 내 쪽으로 플래시가 터졌다. 그때 순간적으로 길이 열렸고, 앞을 보니 4차원 공간이 열려있었다”고 고백했다. 그 후 행사장에 갈 때마다 생기는 에피소드를 더해 웃음을 안겼다.

전현무는 아나운서 지망생시절 오상진에게 밀려 MBC 아나운서 시험에 합격하지 못했다. 하지만 오상진은 “당시 전현무가 기억이 잘 안난다”며 일축했다. 이에 전현무는 “차라리 무시했다고 그래! 기억도 못하면 어떡해!”라며 울분을 토했다. 덧붙여 오상진은 당시 MBC 아나운서 시험 감독관이었던 손석희 국장과 전현무의 잘못된 만남을 폭로하기도 했다.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