쫓겨난 심바가 왕좌에 다시 오르기까지…비욘세 더빙한 ‘라이온 킹’ 예고편 공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라이온 킹’ 예고.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오는 7월 개봉하는 디즈니 영화 ‘라이온 킹’이 날라 역의 비욘세 더빙이 최초 공개되는 30초 예고편을 선보였다.

‘라이온 킹’은 아버지를 잃고 왕의 자리에서 쫓겨난 심바(도날드 글로버)가 날라(비욘세)와 친구들과 함께 점차 성장하면서 진정한 왕의 자리를 되찾기 위한 압도적 여정을 보여주는 대작. 공개된 ‘라이온 킹’ 30초 예고편은 날라 역의 세기의 톱스타 비욘세의 더빙을 들을 수 있다. 그녀만의 독보적인 목소리로 펼쳐지는 이번 영상은 불멸의 대작이자 전설의 귀환을 알리는 압도적 스케일 그 이상을 보여준다. ‘심바, 네 자리를 찾아야지. 너가 왕이야’라는 대사는 이 영화의 정체성을 알리는 단 한 줄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왕의 자리에서 쫓겨난 심바가 자아를 되찾고 왕의 자리를 다시 오르기까지 험난하고도 놀라운 여정이 펼쳐진다. 영상 마지막에는 영화의 신스틸러 티몬(빌리 아이크너)과 품바(세스 로건)가 등장한다.

이번 작품 ‘라이온 킹’은 ‘아이언맨’ ‘정글북’의 존 파브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디즈니 사상 최고의 제작비가 예상된다. 이와 함께 전세계 최고의 톱스타 도날드 글로버, 비욘세, 치웨텔 에지오포, 세스 로건 등이 더빙으로 참여한다. 뿐만 아니라 영화음악가 한스 짐머와 엘튼 존 음악이 선사하는 웅장한 음악의 대향연은 올 여름 스크린을 장식한다.

‘라이온 킹’은 1994년 애니메이션만으로도 북미 및 전세계에서 당시 최고 흥행 기록과 박스오피스 1위 기록을 세웠다. 이 기록은 아직까지도 역대 북미 G등급(국내 전체 관람가)의 역대 흥행 기록인 전설로 남아 깨지지 않았다. 뮤지컬에서도 역대 브로드웨이 뮤지컬 사상 최고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라이온 킹’은 국내에서 7월중 개봉 예정이다. 북미에서는 7월 19일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