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진호, 은지원과 첫 만남에 욕먹어…궁금증 UP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라디오스타’ 스틸./사진제공=MBC

개그맨 이진호가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은지원에게 욕먹은 사연을 폭로한다.

12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가수 은지원, 슈퍼주니어 규현, 위너 강승윤, 개그맨 이진호가 출연하는 ‘만나면 좋은 친구’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진호는 은지원과의 첫 만남 에피소드를 털어놓는다. 이진호가 “첫 만남에도 거침없는 은지원을 보고 적잖게 당황했다”며 솔직한 에피소드 방출하자 은지원은 “야! 칠 건 쳐!”라고 당황해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이진호는 은지원의 추천 덕분에 ‘라디오스타’에 함께하게 됐지만 고작 2번 만난 사이라고 밝히며 어색해하는 모습으로 모두를 폭소케 한다.

이진호는 규현과의 인연도 밝힌다. 둘은 크리스마스를 함께 보낸 사이다. 규현은 이진호의 말 한마디 한마디가 너무 웃겼다며 그를 향한 무한 애정을 드러낸다. 이에 이진호는 규현의 취향을 저격했던 말장난을 선보이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어 이진호는 자신의 중국 팬 자랑으로 모두를 놀라게 한다. 심지어 그 팬의 ‘최애’가 자신이고, ‘차애’가 규현이라고. 모두가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이는 가운데 은지원이 거침없이 독설을 날려 그를 당황케 한다.

이진호는 SNS 스타를 노리는 ‘초간단 인터뷰’로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그는 직접 김구라와 은지원을 인터뷰하며 탁월한 센스와 입담으로 폭발적 반응을 이끈다.

이진호의 소비 스케일도 공개된다. ‘개그계의 도끼’라고 불릴 정도로 엄청난 소비 습관을 자랑했던 그는 지금은 180도 달라졌다고 고백해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은지원의 ‘PICK’을 받은 이진호의 활약은 이날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