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공현주, 新 사랑꾼 등극…솔직 입담부터 눈물까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공현주. / MBC every1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배우 공현주가 솔직한 모습으로 ‘사랑꾼’이란 애칭을 얻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다.

공현주는 이날 방송에서 유쾌하고 솔직한 이야기부터 애틋한 눈물까지 보여주며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그는 등장하자마자 “결혼은 현실이다”, “아이를 키우는 것 같다”고 하며 다른 출연자들을 놀라게 했다.

또한 박소현을 좋아하는 남편에게 복수를 하기 위해 세탁소에서 제공하는 아이돌 옷걸이를 모아 보여준 에피소드를 소개하는 등 귀엽고 솔직한 고백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이어 프러포즈 받았을 당시의 이야기와 남편을 향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공현주는 남편에게 가장 고마웠던 순간을 묻자 “오랫동안 아프셨던 아버지에게 남편을 소개해 드렸는데, 정말 행복해 하셨다”며 아버지가 돌아가셨을 때 자신을 위로해준 남편을 향한 고마운 마음을 전달했다. 남편에게 영상편지를 띄우며 눈물을 흘려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뭉클하게 만들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