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정부터 권해효까지…’WWW’, 명품 조연 열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사진제공=tvN

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이하 ‘검블유’)가 개성만점 조연 캐릭터들의 활약을 예고했다.

 ‘검블유’는 트렌드를 이끄는 포털사이트, 그 안에서 당당하게 일하는 여자들과 이들의 마음을 흔드는 남자들의 리얼 로맨스를 담는다. 첫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호평이 이어지는 가운데, 주요 캐릭터 못지않은 시선 강탈 조연 캐릭터들의 활약이 예고됐다.

먼저, 포털사이트 ‘바로’의 창업주이자 대표인 민홍주(권해효)와 ‘KU그룹’의 회장 장희은(예수정). 민홍주가 전혀 한국적이지 않은 기업문화로 시선을 끈 ‘바로’의 대표답게 사원들과 허물없이 지내는 모습이 인간적인 매력을 뿜어낸다면, 장희은은  ‘유니콘’을 좌지우지하는 숨은 실세로 며느리인 송가경(전혜진)을 단 몇 마디만으로 휘어잡으며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또한, ‘유니콘’을 이끄는 또 한명의 여성으로 가경과 미묘한 대립을 보여준 대표 나인경(유서진) 역시 앞으로의 전개에서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호기심을 높인다.

지난 2회 말미에서 ‘바로’로 이직한 배타미(임수정)와 팀으로 묶인 캐릭터들의 면면도 흥미롭다. 먼저 배타미의 좌우를 지키며 ‘바로’에 함께 안착한 최봉기(우지현)와 조아라(오아연). 사회부 기자 출신의 최봉기는 ‘유니콘’으로 이직한 첫날 만난 상사 배타미를 동경하며 그녀를 따라 ‘바로’로 이직을 감행했고, 오아연은 카페 아르바이트생이었으나 포털사이트를 분석하는 날카로운 눈으로 배타미의 러브콜을 받은 독특한 이력의 소유자로 등장하는 장면마다 소소한 유쾌함을 선사했다.

여기에 말수가 적어 종종 오해를 사지만 알고 보면 진짜 의리파인 개발팀장 홍유진(하승리)과 ‘바로’의 마케팅 귀재로 당분간 타미와 한 팀에서 일하게 된 최정훈(송지호)까지. 포털 업계 최고의 승부사 배타미, 분노 조절이 필요한 차현(이다희)과 함께 “바로의 업계 1위 탈환”을 향해 동고동락할 매력만점 캐릭터들이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제작진은 “‘검블유’는 모든 캐릭터가 각기 다른 매력을 뿜어내 더욱 다채로운 재미를 선사하는 드라마다. 권해효, 예수정, 유서진, 우지현, 오아연, 하승리,송지호 등 든든한 조연 군단이 극을 빈틈없이 채우며 더욱 풍성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니 앞으로의 ‘검블유’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했다.

‘검블유’ 3회는 오는 12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