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성우, 오늘(11일) 신곡 ‘Heart Sign’ 발표 ‘청량’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옹성우.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가수 옹성우가 특별한 프로젝트의 신곡 ‘하트 사인(Heart Sign)’을 11일 오후 6시 발표한다.

옹성우는 ‘2019 펩시 K팝 협업 프로젝트’의 더 러브 서머 : 더 스토리(THE LOVE OF SUMMER :THE STORY)’에 참여했다. 이는 글로벌 음료 브랜드 펩시와 스타쉽엔터테인먼트가 뭉친 음악 프로젝트로, 해당 프로젝트를 통해 다양한 가수들이 다채로운 음악을 발표하고 있다. 앞서 그루 빅스의 라비, 여자친구의 은하, 프로듀서 그루비룸이 계절 ‘봄’을 주제로 ‘블러썸(BLOSSOM)’을 공개했다.

이번에 나오는 ‘Heart Sign’은 운명과 호흡에 대해 계절감이 느껴지는 가사와 세련된 멜로디로 시원하게 표현한 곡이다. 옹성우의 청량한 목소리가 곡의 분위기를 더욱 돋보이게 만든다고 한다.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으로 데뷔한 옹성우와 다양한 히트곡을 프로듀싱한 플로우 블로우(Flow Blow)가 만나 밝고 시원한 여름 노래를 완성했다. 여름을 담은 청량한 색깔의 노래로 음악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