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우주소녀, 유재석X강호동과 어깨 나란히…예능 블루칩 등극?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주간아이돌’ 스틸./사진제공=MBC에브리

그룹 우주소녀(WJSN)가 대한민국 대표 예능인들과 어깨를 나란히했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는 ‘Boogie Up(부기업)’으로 컴백한 우주소녀가 출연한다.

우주소녀의 타이틀곡 ‘Boogie Up(부기업)’은 여름 스페셜 앨범 ‘For the Summer’의 타이틀곡으로 우주소녀만의 청량함이 돋보이는 곡이다.

다수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물오른 예능감을 갖춘 우주소녀는 ‘주간아이돌’ 녹화에서도 솔직한 입담과 내숭 없는 몸 개그로 활약을 펼쳤다. 이에 3MC(조세호, 남창희, 광희)는 우주소녀가 예능 블루칩으로 확실히 눈도장 찍을 수 있도록 톱 예능인을 한자리에 모아 기상천외한 미션을 제안했다.

그 미션은 높은 곳에 있는 유재석, 강호동, 신동엽, 박나래, 김숙의 사진과 어깨를 나란히 한 채 함께 사진에 찍히는 것이다. 우주소녀는 진정한 예능돌로 거듭나기 위해 연신 점프를 하며 분투했고, 다채로운 표정이 담긴 사진으로 막강 예능 파워를 보여줬다.

또한 데뷔 4년 차인 우주소녀는 멤버들의 사생활을 거침없이 폭로하며 역대급 대반전을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우주소녀가 예능인들과 어깨를 나란히 한 모습은 이날 오후 5시 MBC에브리원과 MBC뮤직에서 동시 방송되는 ‘주간아이돌’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