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문, 페임레코즈 합류…불리 다 바스타드와 합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첫 정규 앨범 ‘Lucy In The Sky’를 발매한 제이문. / 사진제공=프리마뮤직

래퍼 제이문(Jay Moon)과 윤병호(Bully Da Ba$tard)가 11일 정오 첫 합작 프로젝트 앨범 ‘THE TEACHERS’를 발매한다.

‘THE TEACHERS’는 올해 연말을 목표로 발매 준비중인 윤병호와 제이문의 합작 정규앨범의 전주 격에 해당하는 앨범이다.

최근 무료 공개한 믹스테이프 ’20’을 시작으로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윤병호와 작년 정규 ‘Lucy In the Sky’를 선보인 제이문의 랩이 팬들의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과거 사제지간으로 처음 만나 지금까지 끈끈한 연을 유지해오고 있는 윤병호, 제이문의 호흡에 기대가 모이고 있다.

제이문은 이번 앨범을 계기로 윤병호, 언오피셜보이(Unofficial Boyy), 덱스(DEX), 돌로(DOLO), 바다바이스(Badavice) 등 힙합 신예들이 소속된 페임레코즈(F.A.M.E RECORDS)에 합류를 알렸다.

페임레코즈는 “제이문과 최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당사는 제이문의 활동 영역을 래퍼를 넘어서 뮤지션, 싱어송라이터, 연주자, 종합 엔터테이너 등 다양한 방면으로 넓힐 생각이다”라고 밝혔다. 제이문 역시 “평소 존경하던 롤모델인 유재하, 유희열 선배님들처럼 깊이 있는 예술가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제이문은 합작 앨범에 이어 새로운 솔로 앨범의 발매를 위해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윤병호 외의 다른 페임레코즈 아티스트와의 협업을 예고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