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승조, 새 프로필 공개…4色 매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장승조. / 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장승조가 새로운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다채로운 매력을 담은 표정과 분위기로 시선을 모았다.

하얀 셔츠를 입은 장승조는 옅은 미소로 맑고 깨끗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카메라를 부드럽게 응시하는 두 번째 사진에서는 멜로 드라마를 연상하게 만드는 달콤한 눈빛을 보여줬다.

이어진 사진에서는 날카로운 눈빛으로 도도함을 표현했다. 눈빛 하나로 180도 다른 분위기를 냈다. 정장을 차려입은 사진에서는 차갑고 어두운 느낌을 풍겼다.

올해 tvN 드라마 ‘남자친구’와 뮤지컬 ‘킹아더’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온 장승조는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JTBC 새 금토드라마 ‘초콜릿’에서 주인공을 맡는다.

‘초콜릿’은 뇌 신경외과 의사 이강(윤계상)과 음식으로 사람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셰프 문차영(하지원)이 호스피스 병동에서 재회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2004년 KBS2 드라마 ‘미안하다 사랑한다’로 신드롬을 일으켰던 이형민 감독과 이경희 작가가 15년 만에 의기투합했다.

장승조는 극중 극 중 뇌 신경외과 의사 이준 역을 맡는다. 어릴 때부터 신동 소리를 듣고 자랄 만큼 못하는 게 없는 특출한 인물로 지고는 못 사는 불같은 자존심을 지닌 성격으로, 이강과는 숙명의 라이벌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