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소녀, 새 음반으로 한터 주간차트 정상…”초동 판매량 자체 최고 기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우주소녀.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그룹 우주소녀가 한터차트 주간 음반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지난 4일 발매된 우주소녀의 스페셜 음반 ‘포 더 서머(For the Summer)’는 음반 차트인 한터차트에서 주간 음반 차트(2019.6.3~2019.6.9 기준)에서 정상에 올랐다.

한터차트에 의하면 우주소녀는 이번에 초동 4만 4000 장 이상의 판매 기록으로 성장을 보여줬다. 자체 최고 기록이다.

앞서 우주소녀는 새 음반 발매와 동시에 한터차트에서 일간 차트 1위에 오르며 주목받았다. 뿐만 아니라 전세계 아이튠즈 차트에서도 선전했다. ‘아이튠즈 K팝 앨범 차트’에서 이탈리아를 비롯해 4개 지역 1위를 석권했고 미국 캐나다를 비롯해 전 세계 14개 지역의 아이튠즈 차트에서 최상위권을 찍었다.

이번 음반의 타이틀곡 ‘부기 업(Boogie Up)’은 우주소녀의 청량함이 돋보이는 곡이다. 일렉트로 펑크 장르에 복고풍의 분위기를 더한 팝 댄스 장르. 우주소녀의 경쾌한 에너지와 발랄판 안무가 여름 분위기를 물씬 풍기며 호응을 얻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