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닥터’ 주원, “가슴에 구멍이 크게 뚫렸다” 종영 소감

주원

주원

배우 주원이 KBS 2TV 월화드라마 ‘굿 닥터’ 종영 소감을 전했다.

주원은 8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박시온 고마웠다. 너 때문에 정말 많이 배웠어. 가슴에 구멍이 또 크게 뚫린다. 시온아. 안녕. 오늘 ‘굿 닥터’ 마지막 방송입니다. 많은 시청 부탁드립니다”라고 밝혔다.

극중 주원은 서번트 신드롬을 지닌 자폐성향의 발달장애 청년 의사 박시온 역으로 분했다. 주원은 따뜻한 마음을 지닌 캐릭터가 여러 사건과 인간관계를 통해 성장하는 모습을 연기해 방송 내내 호평을 받아 왔다.

‘굿 닥터’는 8일 종영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