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이 가볍네요”…유재환, 몸무게 16kg 빼고 달라진 외모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유재환./ 사진=인스타그램

가수 겸 작사가 유재환이 몸무게 16kg을 뺐다.

유재환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04kg→88kg. 진짜 오랜만에 80킬로 대 진입했는데 몸이 가볍다”라며 체중 감량 소식을 알렸다.

이어 “어머니께서 너무 좋아하셔서 행복하다”며 “엄마 미안하고 고맙다. 분명 예쁜 아들로 낳아 줬을텐데 내가 너무 막 써먹었다. 엄마도 어서 빨리 건강을 찾길 바란다”고 했다.

또한 유재환은 “여러분 다이어트가 효도가 될 수도 있다. 수 많은 다이어터 파이팅”이라며 “지금 이속도라면 8~9월 쯤엔 70kg이 되어 있을 것이다. 응원 너무 감사하다.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다짐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