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 킹’ 황현희 “‘말개그’가 아니라 ‘슬랩스틱’으로 돌아왔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황현희,스마일킹

코미디언 황현희. / 이승현 기자 lsh87@

코미디언 황현희가 “그동안 보여드린 ‘말개그’가 아니라 ‘슬랩스틱’으로 돌아왔다”고 밝혔다. 10일 오후 2시 서울 가양동 HQ미디어 스튜디오에서 열린 코미디TV 예능프로그램 ‘스마일 킹’의 기자간담회에서다.

‘스마일 킹’은 쇼 코미디와 방송 코미디를 결합시킨 프로그램이다. SBS 개그 프로그램 ‘웃찾사’를 만든 코미디언 박승대가 기획했고 코미디언 심형래를 비롯해 김대범·황현희·이재형·한현민·김정환·도대웅·현정·김환석·이수빈·안세희·김지영 등이 출연한다.

8년 만에 코미디 프로그램에 복귀한 황현희는 “코미디 부활을 위해 박승대, 심형래 선배님이 힘을 합쳐주셔서 나와 김대범도 뭉쳤다”며 “그동안 보여준 ‘말개그’가 아니라 두드려 맞는 ‘슬랩스틱 개그’로 인사드리고 있다”고 했다. 이어 “후배 코미디언들을 보고 과거의 내 모습이 떠올랐다. 후배들의 열정을 보고 더 열심히 하게 된다”고 강조했다.

‘스마일 킹’은 지난 4월 28일 처음 방송을 시작해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